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6월 9일 (토) 뉴스룸 다시보기

입력 2018-06-09 21:2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한반도의 운명을 결정지을 북미정상회담이 이제 사흘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싱가포르 당국은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내일(10일) 차례로 입국하게 될 거라고 오늘 공식 확인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을 만나겠다고 한 게 지난 3월 8일 입니다. 그 사이 양국 관계는 냉탕과 온탕을 오갔지만 현재로서는 회담이 성공할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회담을 "평생 준비했다"면서 기대감을 나타냈고 실무를 맡은 폼페이오 장관 역시 "결과를 낙관한다"고 했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사흘 앞으로 다가온 회담…북·미 정상 내일 차례로 도착 '김정은 숙소' 사실상 확정…세인트레지스 호텔 경계 강화 일찍 도착하는 두 정상 '전략 점검'? 싱가포르 총리 만날 듯 창이공항과 공군기지…북·미 정상, 다른 공항 이용하는 까닭은 북·미 정상이 머물 '숙소·회담장'…앵커가 직접 둘러보니 각국 취재진만 3000여 명…싱가포르 프레스센터 내일 개장 "김정은, 북·미 회담 성공시 유엔 총회서 연설할 수도" 북 매체, 회담 앞둔 김정은 근황 보도…'경제 챙기기' 강조 6·13 지방선거 최종 사전투표율 20.14%…4년 전의 '2배' 'TK 승산있다' 공들이는 민주당…마지막 주말 총력전 지원 유세 복귀한 홍준표, 부산으로…"한번 더 도와달라" 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정의당, 승부처 공략 '집중 유세' 정태옥 '인천 비하' 파문…한국당, 윤리위 소집 '징계 논의' 정당보다 '괸당'이 먼저?…제주 '이주민 표심' 변수로 고위·요직일수록 '검찰수사' 부정적…11일 전국법관회의 용산 미군기지 인근 오토바이·승용차 충돌…2명 사망 뇌전증 발작 일으킨 운전자…이번엔 경찰 간부가 막아 "경찰, 성차별 수사 중단" 촉구 집회…더 커진 목소리 성희롱에 때리기도…'환자 횡포'에 고발 나선 간호사들 유명 음식평론가 '보데인' 스스로 목숨 끊어…애도 물결 잘 안 뛰는 주자들…'도루 가뭄' 프로야구, 이유 있다! [뉴스브리핑] '가사도우미 불법 고용' 이명희 모레 소환 [비하인드 뉴스] 정태옥 의원 '이부망천' 발언의 배경은 [날씨] 밤사이 전국에 비소식…더위 다소 누그러져 클로징
광고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