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2월 16일 (목) 뉴스룸 다시보기 1부

입력 2017-02-16 22:2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그 간의 많은 갑론을박, 그리고 제각각의 추측과 주장을 뒤로하고,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선고가 3월13일 전에 이뤄질 것으로 확실시되고 있습니다. 오늘(16일) 헌법재판소가 탄핵심판 변론을 2월 24일에 끝내겠다고 밝혔기 때문입니다. 이날 대통령 측과 국회 측의 최후 변론도 이뤄지게 됩니다.

남은 절차는 재판관 평의와 결정문 작성 등입니다. 이 과정에 2주 가량 시간이 걸리는 점을 감안하면 3월 둘째주까지 선고가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그동안 무더기 증인 신청에 나선 대통령 측의 시간끌기 전략도 종지부를 찍게 됐습니다. 헌재 뿐 아니라 검찰도 대통령 측 입지를 좁게 만들고 있습니다.

오늘 검찰은 국정개입 사건의 이른바 스모킹 건이었던 태블릿PC에 대해 최순실씨가 이를 사용했다는 증거를 법정에서 처음 공개했습니다. 만시지탄이 감이 있긴 하지만 친박단체 등의 태블릿PC 조작 주장에는 치명타가 되는 다시 말해 완전히 뒤집혀버리는 증거를 내놓은 겁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2월 16일 뉴스룸] 손석희 앵커의 오프닝 헌재 "24일 최후변론"…3월 '둘째주' 탄핵심판 끝 보인다 고영태 녹취파일에 '선 그은' 헌재 "탄핵 사유와 무관" 대통령 출석 '마지막 변수'…"대통령과 상의해보겠다" 최후변론 날짜 못 박은 이유는?…'8인 체제 결론' 판단 이재용 8시간 마라톤 영장심사…특검도 삼성도 초긴장 구속여부 핵심은 '대가성'…1차 영장 기각과 비교해보니 이재용 구속 여부 판가름할 '묵시적 청탁-블라디미르' 특검, 황 대행에 수사 기간 연장 신청…"연장 찬성" 67.5% 문자 보내면 태블릿서 다운…'최순실 사용' 더 드러난 증거 [단독] "제2의 태블릿PC, 최순실이 직접 와서 개통" 정호성 측, '최순실 태블릿PC 감정' 및 증인신청 철회 김정남 살해 용의자 2명 추가 체포…진짜 국적 확인 중 'LOL 여성'의 수상한 행적…'범행 미스터리' 재구성 다시 범행 장소에…치밀함과 거리가 먼 용의자 행적 달아난 남성 용의자들이 '배후 열쇠'…현지 경찰 추적중 "북, 김정남 암살부대도 파견"…'한솔 남매' 행방 묘연 특검 겨냥한 극우매체, 가짜 뉴스로 '흠집 내기' 시도 정식 등록도 없이 발행…신문법 위반하는 '가짜 뉴스' 탄핵심판 막바지 '총력전'…이번 주-3·1절 촛불 커진다 세 모으기 나선 문재인-안희정, 영입 전략 '다른 길' 엇갈린 대선주자-지도부…국민의당 '사드 당론' 혼선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로 선출…"촛불 염원 실현" '성완종 리스트' 홍준표, 항소심서 무죄…대선 도전? "꼼수" 반발에 신청 철회…연구학교, 2곳으로 줄어들어 신규 기관장 6명 중 4명…올해도 여전한 '관피아 낙하산' [오늘] 2월 16일…히어로들에게 '새 악당'이 나타났나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