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홍준표·유승민 안보 공세…"문재인·안철수 믿을 수 없다"

입력 2017-04-12 08:3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안보는 전통적으로 보수 진영에 유리한 프레임이죠.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와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도 안보를 강조했습니다. 두 사람은 특히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가 강조하는 '안보'는 믿을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계속해서 최수연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판문점을 방문한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는 임진각에서 '대국민 호소문'을 발표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햇볕정책을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사실상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를 겨냥한 겁니다.

[홍준표/자유한국당 대선후보 : 좌파정권 10년 동안의 대북 정책이 지금의 위기를 초래했다. 엄청난 돈이 햇볕정책으로 포장되어…(북으로 넘어갔습니다.)]

좌파정권이 들어서면 미국이 북한을 선제타격할 수도 있다며 안보 위기론을 펼치기도 했습니다.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 역시 야권 주자들의 안보관을 문제 삼았습니다.

[유승민/바른정당 대선후보 : 문재인 후보가 무슨 자격으로 각 당 후보와 대표들 다 모아서 안보 회의를 합니까. 오만하기 짝이 없는 이야기입니다. 안보 대통령으로서 자격 없다고 생각합니다.]

국민의당이 사드 반대 당론을 변경할 가능성을 내비친 것에 대해서도 이제 와서 보수 표를 얻기 위해 바꾼 것이라며 자신이 유일한 안보 대통령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