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장윤정 어머니, "가슴 아프지만 있는 그대로 말할 것"

입력 2013-11-27 10:1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장윤정 어머니, "가슴 아프지만 있는 그대로 말할 것"


'장윤정 어머니'

장윤정 어머니 육흥복 씨가 26일 오후 경기도 용인 동부경찰서에서 전 팬클럽회장의 장윤정 고발건과 관련해 참고인 조사를 받았다.

뉴시스에 따르면 장윤정 어머니 육흥복씨는 이날 "수 많은 편지를 보냈고, 수없이 만나자고 했다. 무엇 때문에 안 만나는 건지는 모르겠다"면서 "가슴 아프지만 있는 그대로를 말할 것이고, 딸 장윤정도 자신의 입장에서 하나의 거짓도 없이 말을 하라"고 답했다.

지난 10월 16일 장윤정의 전 팬클럽 회장이었던 송기호씨는 잘못된 장윤정의 가족사 진상을 정확하게 밝히고 어머니와 국민들에게 진심어린 사죄를 해주게 해야 한다며 용인동부경찰서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JTBC 방송뉴스팀)
사진=중앙포토DB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