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0.0059% 확률인데…추신수, 아시아 첫 사이클링 히트

입력 2015-07-22 21:04 수정 2015-07-22 22:5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0.0059%. 네, 메이저리그 선수가 은퇴 전에 사이클링 히트를 달성할 확률이라고 합니다. 한 타자가 한 경기에서 1, 2, 3루타와 홈런까지 모두 치는 걸 사이클링 히트라고 하는데요. 그만큼 어렵다는 건데요. 텍사스 추신수 선수가 동양 선수로는 처음 메이저리그에서 사이클링 히트를 기록했습니다.

오광춘 기자입니다.

[기자]

추신수의 9회 큰 타구가 펜스를 넘는 대신 맞고 튕겨 나온 건 그야말로 축복이었습니다.

[중계 캐스터 : 사이클링 히트를 기록한 추신수, 오늘 밤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3경기 만의 선발출전.

2회 2루타로도 흡족했는데 4회엔 홈런, 이어 5회엔 우전안타.

사이클링 히트를 은근히 기대하게 했습니다.

8대0으로 앞선 9회, 점수차로 볼 때 마지막 타석인데, 홈런보다 더 힘들다는 3루타로 기적을 완성했습니다.

146년 역사의 메이저리그에서 추신수의 사이클링 히트는 306번째.

투수의 노히트 노런과 견줄만한 쉽지 않은 기록입니다.

통계 자료에 따르면 메이저리그 선수가 은퇴 전에 사이클링 히트를 달성할 확률은 0.0059%에 불과합니다.

1400만 달러, 거액 연봉에 걸맞은 활약을 못 해 눈총을 받아왔던 추신수는, 이번 사이클링 히트로 텍사스를 넘어 단숨에 전국구 스타로 주목받았습니다.

이제 남은 건 팀의 결정적 순간에 도움이 되는 꾸준한 활약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