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세월호 참사 때 친구 돕다 부상, 신영진 씨 의상자 지정

입력 2019-11-01 20:46 수정 2019-11-01 21:2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세월호 참사때 친구들을 돕다 부상을 입었던 단원고 학생 신영진 씨가 의상자로 인정됐습니다. 

신씨는 당시 커튼을 묶어 친구들을 갑판 위로 올려보내고 구명조끼를 나눠주다 타박상을 입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