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김한길, 탈당 임박 시사…"내 거취 문제는 작은 선택일 뿐"

입력 2015-12-24 15:0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김한길, 탈당 임박 시사…"내 거취 문제는 작은 선택일 뿐"


새정치민주연합의 분당 사태의 중심에 선 김한길 전 공동대표는 24일 "야권 승리를 위해 작동하는 한 부품으로나마 내 역할을 제대로 해내야 한다는 고민을 하고있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글을 올렸다.

지난 20일 문재인 대표의 사퇴를 촉구하며 최후통첩을 날린지 나흘 만에 자신의 입장을 재확인 한 것이다. 탈당이 임박했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당시 김 전 대표는 "남은 시간이 많지 않다. 내 고민도 점점 더 깊어간다"고 자신의 탈당을 강력 시사한 바 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제 고민은 딱 하나다. 총선 승리의 길을 찾는 것이다. 우리 당이 이대로 가면 실패할 수밖에 없다는 것은 다들 생각하는 것 아닌가"라고 반문, 사실상 문 대표의 사퇴를 거듭 촉구했다.

그러면서 "그래서 지도부의 변화가 필요하다는 것이고, 그래야 야권 통합이 가능하다는 것이고, 그래야 총선 승리 정권교체를 말할 수 있지 않겠느냐"며 "제 거취 문제는 여기에 이어지는 작은 선택일 뿐이라고 생각한다"고 여운을 남겼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