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재명 "서울에 대규모 주택 공급 방안 제시…1·2·4호선 지하화"

입력 2022-01-21 16:48 수정 2022-01-21 17:0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한옥마을 찾아 대규모 주택 공급과 주요 철도·도로 지하화, 주거 안정 등을 핵심으로 하는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한옥마을 찾아 대규모 주택 공급과 주요 철도·도로 지하화, 주거 안정 등을 핵심으로 하는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대규모 주택공급방안 제시, 철도·도로의 지하화, 문화관광 세계 중심지로 발전 등을 핵심으로 하는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오늘(21일) 이 후보는 이날 오후 은평 한옥마을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어느 곳보다 역동적인 서울, 다양성과 창의성이 넘치는 서울, 경제와 문화에서 세계를 선도하는 서울을 만들겠다"며 서울 7대 공약을 제시했습니다.

먼저 이 후보는 "서울 시민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대규모 주택공급 방안을 제시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는 "주거 안정은 헌법상 권리인데 집 걱정을 덜어드리지 못해 송구하다"면서 "이재명은 서울 주거 안정을 제1의 목표로 삼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공급 규모 방식을 비롯한 구체적 방안은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며칠 안으로 구체적이고 세심한 방안을 마련해 별도로 발표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둘째로는 "철도와 도로의 지하화로 탁 트인 서울을 조성하겠다"고 했습니다. 이 후보는 "지상의 주요 철도와 도로가 지역을 분절시키고 발전을 저해하고 있다"며 "사람은 지상에, 차량은 지하에라는 대원칙 아래 철도와 도로의 지하화를 추진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구체적으로 1·2·4호선, 경희선, 중앙선, GTX-C 노선의 지상구간을 단계적으로 지하화하고, 경부고속도로 양재~한남 구간을 지하화 추진, 동부간선도로 지하화를 조기에 마무리하겠다고 했습니다.

또한 지하철 4·6·7 급행노선 건설을 추진하고 GTX-A뿐만 아니라 시청에서 상명대~은평구를 지나는 신분당선 연장선 건설을 조속히 추진하겠다고 했습니다.

세 번째로는 혼자서도 행복한 서울을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이 후보는 "혼자 살아도 안심할 수 있어야 하고 행복할 수 있어야 한다"며 "1인 가구의 주거 안전을 위해 방범 카메라 같은 장치를 확대 보급하고 1인 가구 맞춤 행정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 했습니다.

이어 "긴급자금대출, 개인건강검진, 여성안심귀가, 독거 어르신 돌봄 같은 든든한 생활 안전망을 내실 있게마련하겠다"고도 덧붙였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한옥마을 찾아 대규모 주택 공급과 주요 철도·도로 지하화, 주거 안정 등을 핵심으로 하는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한옥마을 찾아 대규모 주택 공급과 주요 철도·도로 지하화, 주거 안정 등을 핵심으로 하는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네 번째로는 "강북과 강남이 함께 발전하는 서울을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이 후보는 "서울 각지의 격차 해소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어느 지역도 마찬가지지만 대한민국 수도권, 지방 지역 간 격차와 차별의 문제는 어디나 있다. 이 차별을 최소화하는 게 가장 중요한 과제"라고 설명했습니다.

다섯 번째로는 "서울을 첨단 산업과 창업의 글로벌 허브로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이 후보는 "서울은 2020년 21위, 2021년 16위로 급속히 성장 중인 창업 도시"라며 "서울을 세계 10대 스타트업 도시로 끌어올리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혁신 기업들이 서울에서 출발하고 성장해서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마곡과 구로, 금천 G밸리는 첨단정보통신기술, 양재는 인공지능, 창동·상계 등은 의약과 바이오, 성수·마포는 소셜 벤처 및 기술창업 클러스터, 여의도는 아시아 금융허브 등으로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여섯 번째로는 "서울을 문화관광 세계적 중심지로 발전시키겠다"고 했습니다.

이 후보는 "상암 DMC 일대에 방송문화콘텐트산업과 게임산업 인프라를 확충하겠다"며 "강남과 성수는 K-팝 인프라 확대, 도봉구 창동에 조성 중인 K-팝 전용 극장 '서울 아레나'를 조기 완공해 창동 일대를 음악 중심 문화산업 혁신 공간으로 발전시키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한옥마을 찾아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하기에 앞서 부동산 문제 등에 대해 고개숙여 사과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한옥마을 찾아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하기에 앞서 부동산 문제 등에 대해 고개숙여 사과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일곱 번째 공약은 "탄소 중립생태 도시 서울"입니다. 이 후보는 "도시형 재생에너지를 생산하고 첨단 기술을 활용해서 에너지 사용을 효율화하고 화석연료 의존을 확실하게 줄여나가겠다"며 "공공분야 민간영역까지 제로 에너지 건물이 들어설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친환경 자동차 충전시설을 확충하고 버스와 택시를 친환경차로 바꾸어가겠다"며 "배달 이륜차는 2030년까지 모두 전기 이륜차로 전환하고 용산공원을 뉴욕 센트럴파크에 버금가는 자연 속 휴식과 문화의 공간으로 조성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끝으로 이 후보는 "실적으로 증명한 실력을 기반으로 서울의 변화, 나아가 대한민국의 변화를 반드시 확실하게 실현하겠다"며 "문제를 해결하고 갈등을 조율하는 정치, 변화를 선도하고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정치로 서울시민의 행복과 서울의 도약을 이끌어 내겠다고 감히 자신 있게 말씀드린다"고 말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