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반대에도 4대강 강행한 MB…"시작하지 말았어야 할 공사"

입력 2018-07-04 20:22 수정 2018-07-04 21:49

4대강 '집중 추적'…감사로 드러난 그때 MB 정부
실무 부서들 '보 설치' 반대했지만…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4대강 '집중 추적'…감사로 드러난 그때 MB 정부
실무 부서들 '보 설치' 반대했지만…

[앵커]

JTBC가 지난 2014년부터 길게는 몇 달 동안 현장 취재를 통해서 집중보도해드린 내용이 있었습니다. 바로 4대강 사업의 문제점들이었습니다. 이 역시 우리들의 세금이 천문학적 액수로 들어간 사업입니다. 저희 뿐만 아니라 전문가들과 시민단체들도 지속적으로 끊임없이 문제를 제기해왔습니다. 그러나 그 때마다 MB 정부 인사들은 "사실과 다르다"이렇게 강변해왔습니다.

오늘(4일) 마침내 감사원이 4대강 사업에 대한 네 번째 감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감사의 결론은 역시 4대강은 '시작하지 말았어야하는 공사'였다는 것입니다. 국토부와 환경부 관계 부처 공무원들은 공사 시작 전에 강바닥을 파내고 보를 설치하는 것이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 수 없고, 오히려 환경 오염이 우려된다는 의견을 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그러나 이명박 정부는 이런 실무선의 의견을 무시하고 사업을 강행했습니다.
 
먼저 김태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 2009년 4대강 사업을 추진하면서 강조한 것들 이른바 '치수'였습니다.

강물을 댐처럼 막아 가둬두고 가뭄이나 홍수를 대비해 조절한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국토부는 지난 2009년 2월, 4대강 사업 계획을 세울 당시부터 '준설' 즉 강 바닥을 파내고, 보를 설치하는 것만으로는 수자원 확보의 근본 대안이 안 된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강조하던 4대강 사업 추진 배경과 전면으로 배치되는 내용입니다.

그러자 정종환 당시 국토해양부 장관은 "그런 내용을 어떻게 보고하느냐"며 관련 내용을 이 전 대통령에게 보고하지 않았습니다.

감사원 감사결과 드러난 사실입니다.

그럼에도 이명박 정부 청와대가 강행하자 국토부는 한 발 물러섰습니다.

그러면서 강 바닥의 최소 수심을 2.5~3m로 하자고 보고했습니다. 

그러나 이 전 대통령은 이 역시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보고 당일 3~4m로 늘어났고 다음날 4~5m, 그리고 결국에는 6m까지 수심을 늘리도록 지시했습니다.

사실상 대운하 수준으로 강바닥을 파내겠다는 계획이었던 것입니다.

"이 전 대통령이 운하를 하지 않겠다고 했지만, 운하에 관심이 많았다"는 당시 청와대 관계자의 감사원 진술 역시 이같은 정황에 힘을 실어줍니다.

국토부는 과잉투자 논란이 나올 수 있다며 우려를 제기했지만 소용 없었습니다.

결국 이 전 대통령이 주장한대로 4대강 사업은 강행됐습니다.

[박찬석/감사원 제1사무차장 : 국토부는 지시 내용의 근거가 무엇인지, 그리고 타당한지 등을 검토하지 않은 채 대통령의 지시에 맞춰 낙동강은 최소 수심 4~6m 그 외 강은 2.5~3m까지 준설하고…]

감사원은 이 전 대통령을 상대로 조사를 시도했지만, 이 전 대통령은 응하지 않았습니다.

감사원 관계자는 "감사원법상 대통령의 행위는 직무감찰 대상이 아니"라며 "위법 사항이 발견되지 않은 상황에서 협조하지 않았다고 고발하는 것은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이 전 대통령측은 "이번 감사 결과가 국민의 공감을 얻지 못할 것"이라며 정치적 감사라고 주장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이지원·최석헌)
(화면제공 : 대전충남녹색연합 김종술)
 

HOT연속보도 '4대강 그 후' 더보기

JTBC는 2014년 4대강 문제점을 다각적으로 접근, 집중보도했습니다.

  • [수중취재] 강정보 취수장 옆에 '검은 뻘' 가득
  • [4대강 준설토] 황금알? 수익 대신 골칫거리 전락
  • [환경 문제] 4대강 후 낙동강 정수장서 '발암물질' 검출 증가
  • [담합·부실·부채] 빚 떠안은 수공의 '꼼수', 5000억 갚았다더니…
  • [주변 개발 '헛돈'] 사람없는 4대강 자전거길…보수에 혈세 줄줄
  • [큰빗이끼벌레] "보로 인한 강의 호수화, 큰빗이끼벌레 증가에 영향"
  • [조사보고서 발표] 일부 성과, 일부 부작용?…6개 보 누수 현상 발견
  • [사라진 물고기] 낙동강 어획량 줄었다는데…실제 피해 어느정도?
  • [가뭄과 4대강] '4대강 덕에 가뭄 버틴다?'…직접 확인해보니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