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10일 청와대로 5부 요인 초청해 오찬 | JTBC 뉴스
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문 대통령, 10일 청와대로 5부 요인 초청해 오찬

입력 2018-08-07 10:19 수정 2018-08-07 11:37

"문의장 취임 기념"…한반도 평화체제·文정부 2기 국정운영 논의할 듯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문의장 취임 기념"…한반도 평화체제·文정부 2기 국정운영 논의할 듯

문 대통령, 10일 청와대로 5부 요인 초청해 오찬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0일 5부 요인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한다.

여권 관계자는 7일 "문 대통령이 문희상 국회의장의 취임을 기념해 5부 요인과 식사를 함께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날 오찬에는 문 의장을 비롯해 김명수 대법원장, 이낙연 국무총리, 이진성 헌법재판소장, 권순일 중앙선관위원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는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체제 구축을 둘러싼 최근의 안보 상황이나 문재인정부 2기의 국정운영 방향 등에 대해 논의가 오갈 것으로 보인다.

앞서 문 대통령은 문 의장 취임 직후인 지난달 15일 문 의장에게 전화를 걸어 "협치를 강조한 국회의장 당선 소감이 시의적절했다. 신임 국회의장이 주도적으로 국회 문제를 잘 풀어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또 "4·27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비준동의 합의 등에 국회가 적극적으로 지원해달라"고 강조한 뒤 "이른 시일 안에 5부 요인들과 청와대에서 만나기를 희망한다"라는 요지의 언급을 했다고 당시 국회가 보도자료를 통해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