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행진 중 경찰 폭행' 톨게이트대책위 관계자 영장 기각

입력 2019-11-28 07:58 수정 2019-11-28 09:2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톨게이트 요금 수납원의 직접 고용을 촉구하며 청와대 방면으로 행진하다 연행된 시민 사회단체 관계자 이모 씨에 대해 경찰이 신청한 구속영장이 기각됐습니다.

법원은 "피의자가 기초적 사실관계를 인정하고 있고 현 단계에서 구속 사유와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이씨는 지난 25일 민주노총 민주 일반연맹 소속 톨게이트 요금 수납원 등 50여 명과 함께 청와대 방면으로 행진을 시도하다 이를 저지하는 경찰을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