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아는 형님' 공승연 고백 "동생 정연에게 인지도 굴욕 당한다"

입력 2019-08-30 15:59 수정 2019-08-30 16:00

방송: 8월 31일(토) 밤 9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8월 31일(토) 밤 9시

'아는 형님' 공승연 고백 "동생 정연에게 인지도 굴욕 당한다"

공승연이 동생 트와이스 정연 때문에 생긴 굴욕담을 전했다.

31일(토)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JTBC 신규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의 주역인 박호산, 공승연, 김민재, 박지훈이 찾아온다. 전학생으로 등장한 네 사람은 그동안 드라마를 촬영하며 다져진 '찰떡 케미'를 보여준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공승연은 자신의 굴욕담을 스스로 전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공승연은 트와이스 정연과 친자매 사이로 연예계를 대표하는 가족이다. 공승연은 "집에서 엄마를 부르는 호칭이 '승연이 엄마'에서 '정연이 엄마'로 바뀌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동생과 함께 다니면, 사람들이 나보다 정연을 먼저 알아본다"라고 털어놨다. 하지만 "그래도 동생이 인기가 많아서 뿌듯하다"라며 훈훈한 자매애를 자랑했다.

이날 네 사람은 녹화 내내 모든 코너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예상외의 예능감을 뽐냈다. 특히 박호산은 게임 도중 승부욕을 불태우는 형님들을 보고 "너무 웃기다"라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그런가 하면 본인 역시 맨발 투혼을 불사하며 큰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

공승연이 전하는 동생 정연과의 에피소드는 31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아는 형님' 공승연 고백 "동생 정연에게 인지도 굴욕 당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