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한끼줍쇼' 정준하 뮤지컬 복귀, 보컬 트레이닝 등 매일 12시간씩 연습

입력 2019-08-14 13:14

방송: 8월 14일(수)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8월 14일(수) 밤 11시

'한끼줍쇼' 정준하 뮤지컬 복귀, 보컬 트레이닝 등 매일 12시간씩 연습

정준하의 한 끼를 위한 고군분투가 시작된다.

14일(수)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는 식신콤비 정준하와 테이가 밥동무로 출연해 위례신도시에서 한 끼에 도전 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정준하는 뮤지컬 복귀를 위해 보컬 트레이닝을 받고, 매일 12시간씩 연습한다고 근황을 전했다. 특히 보컬 트레이닝을 받으며 성대 단련을 시켰다며 목이 쉬지 않는 발성법을 공개했다. 하지만 누가 봐도 목이 쉴 것 같은 발성으로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경규는 "계속 해봐라. 목이 쉴 것"이라며 악담을 서슴지 않았고, 강호동은 "계속 듣고 싶다"며 재차 요구 하는 등 중독 증세를 보였다.

또한 과거 국민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 억울함의 아이콘이었던 정준하는 벨 도전에서도 '불운의 아이콘'으로 거듭났다. 특히 정준하에게만 벌이 계속 달라붙는가 하면, 초인종을 누르다 가시에 찔리는 등 악재(?)가 거듭되어 불운의 사나이로 등극했다.

또한 휴가철에 유난히 부재중인 집이 많자 정준하는 "편의점 가야 되는 거 아니냐?"며 불안감을 내비쳤다. 불길한 징조가 엄습한 가운데 마당에서 고기를 굽는 집을 발견한 정준하는 "고기 제가 참 잘 구울 수 있다"라며 질척거리는 모습까지 보여 순탄치 않은 도전을 예고했다.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정준하의 한 끼 운명은 14일(수)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위례신도시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