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마블의 전설'…하늘로 간 '히어로들의 아버지' 스탠 리

입력 2018-11-14 10:1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스파이더맨, 아이언맨 같은 영웅의 이야기를 만들어낸 스탠 리가 세상을 떠나면서 그를 추모하는 목소리가 높습니다. 관련 영화에 40번 넘게 까메오로 출연하며 팬들에게 즐거움을 주기도 했었습니다.

권근영 기자입니다.
 

[기자]

경비 아저씨로 자주 등장했던 이 남자.

우물쭈물하는 '스파이더맨'에게는 용기를 불어넣어 줬습니다.

[스탠 리/'스파이더맨3' 출연(2007년) : 한 사람이 세상을 바꿀 수도 있다네]

스탠 리는 스크린에서는 단역 배우처럼 비쳐졌지만 현실에서는 영웅들을 만들어 낸 아버지였습니다.

완벽해야 할 영웅들은 조금은 부족해 보여서 더 큰 공감을 얻었습니다.

고귀한 혈통도 막대한 재산도 없지만 왕따 청소년 '스파이더맨', 돌연변이 '엑스맨'도 더 나은 세상을 만들 수 있다고 했습니다.

[이렇게 오래 사랑받을 줄은 몰랐어요. 그저 월급을 받고 집세를 내기 위한 일이었는데.]

스탠 리는 만화책 회사의 편집 조수로 시작해 전 세계 사랑을 받는 인물들을 만들어낸, 만화 속 세상의 주인이 됐습니다.

스탠 리를 향한 추모 물결은 하루 종일 이어졌습니다.

영화 속 아이언맨을 맡은 배우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스탠 리에게 모든 것을 빚졌다"고, 울버린 역의 휴 잭맨은 "스탠 리의 유산을 연기해 영광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소셜미디어에 남은 메시지처럼 스탠리는 96년의 인생을 마치고, '더 높이' 올라갔습니다. 

[엑셀시오르! (높이 더 높이!)]

(영상제공 : 마블엔터테인먼트·CNN)
(영상디자인 : 오은솔)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