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펠리페 33득점…한국전력, 삼성화재 완파 '유종의 미'

입력 2018-03-14 09:1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이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삼성화재를 완파했습니다.

한국전력은 13일 수원 실내 체육관에서 열린 이번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외국인 선수 펠리페 알톤 반데로가 33득점을 올리면서 삼성화재를 세트스코어 3대 0 으로 이기면서 4위로 올라섰습니다.

13일 승리로 한국전력은 17승 19패 승점 54점으로 2017-2018 시즌을 마쳤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