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오늘 총리 후보자 지명…참모진·내각 인선에도 속도

입력 2017-05-10 08:2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기자]

인수위원회 기간 없이 임기를 시작하는 문재인 당선인은 오늘(10일) 곧바로 국무총리 후보자를 지명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초대 국무총리 후보자로는 호남 출신의 몇몇 인사가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습니다.

문 당선인은 선거 기간 도중 비영남 출신 인사 가운데 총리 후보로 염두에 둔 인사가 있다며 '호남 총리론'을 시사한 바 있습니다.

국회 인준 절차가 필요없는 청와대 참모진 인선도 오늘 단행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청와대를 지휘할 비서실장과 민정수석, 인사수석, 홍보수석 등 일부 핵심 참모들이 오늘 중으로 임명될 전망입니다.

비서실장에는 지난해 말 문재인 당선인의 삼고초려로 영입돼 당선인 비서실장을 지낸 임종석 전 의원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향후 이뤄질 내각 구성은 정치인 중심으로 꾸려질 거란 관측입니다.

문 당선인이 차기 정부는 민주당 정부라고 밝힌만큼 정부 조직을 확실하게 장악할 정치인이 중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 여소야대 국면에서 정치인이 국회 동의가 상대적으로 쉽다는 점도 고려될 거란 분석입니다.

문 당선인은 오전 중에 국회 로텐더 홀에서 취임식을 가진 뒤 청와대로 이동해 참모진과 내각 인선에 나섭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