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은평구 실종 50대 여성, 8일 만에 강남서 발견…무사히 가족 품으로

입력 2021-09-15 10:36 수정 2021-09-15 10:4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사진=연합뉴스〉〈사진=연합뉴스〉
새벽에 집을 나간 뒤 실종됐던 50대 여성이 8일 만에 무사히 가족 품으로 돌아왔습니다.

서울 은평경찰서는 지난 6일 은평구에서 실종된 59살 이연남 씨를 어제(14일) 오후 4시 20분쯤 강남구 대치동 한 아파트에서 발견했다 밝혔습니다.

당시 해당 아파트에서 이 씨 관련 신고가 들어왔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이 씨를 발견했습니다.

이 씨는 대치지구대에서 보호를 받다 가족에게 인계됐습니다. 건강에는 큰 이상이 없다고 합니다. 이 씨가 왜 대치동으로 이동했는지 등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이 씨는 지난 6일 새벽 4시 30분쯤 서울 지하철 3호선 연신내역 6번 출구 근처에서 택시를 탄 뒤 연락이 끊겼습니다. 경찰은 CCTV 영상 등을 토대로 이 씨 행방을 쫓아왔습니다.

◆ 관련 기사
"택시 타는 건 찍혔는데…" 정신질환 50대 여성 행방 찾는 경찰
https://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2023551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