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추경호 부총리 "전기·가스요금 인상 최소화할 것"

입력 2022-06-19 15:39 수정 2022-06-19 21:1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정부가 전기·가스요금 등 공공요금 인상 가능성을 시사했습니다. 다만 인상 폭은 여러 노력을 통해 최소화하겠다고 했습니다.

오늘(19일)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차 비상경제장관회의에서 "철도·우편·상하수도 등 중앙·지방 공공요금은 하반기에 동결을 원칙으로 최대한 안정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국제 에너지 가격 급등으로 생산원가 부담이 가중되는 전기·가스요금은 뼈를 깎는 자구 노력 등을 통해 인상을 최소화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추 부총리는 "정부는 민생물가 안정을 경제 정책의 최우선에 두고 가용한 정책 수단을 총동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하며 "특히 공공부문부터 우선적으로 물가 안정에 솔선수범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원칙적으로 공공기관 및 지자체는 경영 효율화 등을 통해 원가 상승 요인을 최대한 흡수토록 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추경호 부총리 "전기·가스요금 인상 최소화할 것"☞ 이벤트 참여하기 https://tuney.kr/QvLR8y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