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코로나 확진자도 28일 사전투표…외출은 저녁 6시 20분부터

입력 2022-05-26 13:15 수정 2022-05-28 00:5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내일(27일)부터 6·1 지방선거 사전투표가 이틀간 진행됩니다. 코로나 확진자와 격리자도 참여할 수 있습니다. 사전투표 둘째날인 28일 저녁 6시 반부터 8시까지 1시간 반 동안 가능합니다. 선거 당일인 다음 달 1일에도 저녁 6시 반부터 7시 반까지 1시간 동안 확진·격리자 투표가 진행됩니다.

지난 대선 사전투표 당시 벌어졌던 '소쿠리 투표함' 논란을 막기 위해 확진·격리 유권자는 일반 유권자가 투표를 마친 뒤 퇴장할 때까지 대기한 뒤 들어가, 투표함에 직접 투표 용지를 넣을 수 있습니다. 마감 시간까지 투표소에 도착하면 투표 가능합니다.

6·1 지방선거 사전투표를 하루 앞둔 26일 오전 광주 광산구 우산동행정복지센터 강당에서 기표소 설치 작업이 진행 중이다. 〈사진=연합뉴스〉6·1 지방선거 사전투표를 하루 앞둔 26일 오전 광주 광산구 우산동행정복지센터 강당에서 기표소 설치 작업이 진행 중이다. 〈사진=연합뉴스〉
투표에 참여할 확진·격리자는 해당 날짜의 저녁 6시 20분부터 외출할 수 있습니다. 투표소에 가서 신분증과 함께 외출 안내 문자나 확진·격리 통지 문자를 보여준 뒤 투표 사무원 등의 안내에 따라 투표하면 됩니다.

외출 안내 문자는 관할 보건소가 투표일 당일과 그 전날인 오는 27~28일과 31일, 다음 달 1일 낮 12시에 발송합니다. 또 투표일 당일 새롭게 발생한 확진자와 격리자에게는 확진·격리 통지와 함께 외출 안내 문자를 보낼 예정입니다. 만약 의료기관 신속항원검사로 확진 판정을 받아 보건소 문자를 못 받을 경우에는 의료기관에서 받은 확진 통지 문자를 제시할 수도 있습니다.

투표를 마친 확진·격리자는 곧바로 귀가해야 합니다. 백경란 질병관리청장은 "모든 유권자는 외출 시 주의사항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방역 당국은 행정안전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함께 핫라인을 구축해 긴급 상황이 발생했을 때 신속한 대응에 나설 방침입니다.



☞ 구독하기 https://page.stibee.com/subscriptions/166791☞ 구독하기 https://page.stibee.com/subscriptions/166791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