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대통령실 "미국 NSC와 경제안보 채널 구축…현안-대응전략 조율"

입력 2022-05-20 15:47 수정 2022-05-20 19: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윤석열 대통령(왼쪽),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REUTERS 연합뉴스〉윤석열 대통령(왼쪽),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REUTERS 연합뉴스〉
한국 대통령실과 미국 백악관 사이에 경제안보 현안을 논의하는 상설 대화 채널이 조 바이든 미국 방한에 맞춰 구축됐습니다.

대변인실은 오늘(20일) 언론 공지에서 "오늘 오전 왕윤종 경제안보비서관과 미국 국가안전보장회의(NSC) 타룬차브라 기술·국가안보 선임보좌관 간의 첫 통화에서 합의된 내용"이라며 이렇게 밝혔습니다.

이어 "앞으로 신설된 '경제안보대화'를 통해 수시·정기적으로 경제안보 현안과 대응 전략을 조율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번 채널 구축은 반도체, 2차전지, 인공지능(AI) 등 첨단기술 공조와 공급망 구축 등을 포함한 기술동맹 핵심 의제와 관련해 한미 양국이 긴밀히 정책을 조율하고 공동 대응하겠다는 의미라고 대변인실은 설명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