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경찰, '후원금 의혹' 성남FC·두산건설 압수수색

입력 2022-05-17 14:33 수정 2022-05-17 15: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성남FC 자료사진.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성남FC 자료사진.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였던 이재명 민주당 상임고문의 '성남FC 후원금 의혹'을 수사해 온 경찰이 두산건설과 성남FC를 압수수색했습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오늘(17일) 오전 10시부터 두산건설 본사와 성남FC 구단 사무실 등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진행했습니다.

이번 압수수색은 검찰의 보완 수사 요구에 따른 것으로 지난 2일 성남시청 압수수색에 이어 이뤄진 두 번째 강제수사입니다.

다만 성남FC 측에 후원금을 제공한 기업 6곳 중 두산건설을 제외한 네이버, 농협, 분당차병원, 알파돔시티, 현대백화점 등은 압수수색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성남FC 후원금 의혹은 이 상임고문이 성남시장 재직 시절 성남FC 구단주로 있으면서 2014∼2016년 두산, 네이버 등으로부터 160억여 원의 후원금을 유치하고, 이들 기업은 건축 인허가나 토지 용도 변경 등 편의를 받았다는 내용입니다.

경찰은 지난해 9월 증거불충분으로 불송치 결정을 내렸으나 고발인의 이의 신청으로 지난 2월부터 재수사를 해왔습니다.
 
경찰, '후원금 의혹' 성남FC·두산건설 압수수색 ☞ 구독하기 https://page.stibee.com/subscriptions/166791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