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확진자 4명 가운데 1명 오미크론...호남권 59%로 이미 우세종

입력 2022-01-17 16:4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확진자 4명 가운데 1명 오미크론...호남권 59%로 이미 우세종
국내 코로나 확진자 4명 가운데 1명은 오미크론 변이에 걸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호남권에서는 변이 검출률이 50%를 넘어서며 이미 우세종이 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 집계에 따르면 지난주(1월 9일~15일) 실시한 유전자 분석 6,372건 가운데 3,693건(58%)이 델타형, 2,679건(42%)은 오미크론 형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가운데 해외유입을 제외한 국내 감염은 4,933건이며 전체의 26.7%(1,316건)가 오미크론 변이로 전주(12.5%) 대비 2배 이상 늘었습니다.

특히 지역별로는 호남권에서 오미크론 변이검출률이 59.2%를 기록해 이미 우세종 기준인 50%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밖에 경북권(37.1%)과 강원권(31.4%)에서도 지역사회 확산 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위중증 환자는 7명으로 늘었습니다. 해외입국자 2명과 국내감염 5명이며 국내 감염자 가운데는 10살 미만의 아이도 포함됐습니다. 누적 사망자는 6명입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