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재명, 강원 공약 발표 "금강산 관광 재개, 남북 철도·도로 연결"

입력 2022-01-16 15:14 수정 2022-01-16 15:1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6일 강원도 고성군 통일전망대를 방문, 망원경으로 북녘땅을 바라본 뒤 돌아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6일 강원도 고성군 통일전망대를 방문, 망원경으로 북녘땅을 바라본 뒤 돌아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금강산 관광 재개 및 비무장지대(DMZ) 관광 추진 등을 골자로 하는 강원 지역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오늘(16일) 이 후보는 이날 오전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강원도가 남북평화시대를 선도하는 지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법 제정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평화경제특별구역을 지정하고 왕래와 교역의 절차를 간소화해 남북경제협력 및 공동 자원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며 "남북 상황에 좌주우지되며 사업추진이 지연되는 일이 없도록 사업단계를 명확히 나눠 흔들림 없이 해나가겠다"고 했습니다.

대표적으로 내세운 것은 금광산관광 재개, DMZ 평화생태관광 추진, 남북한 철도 및 도로 연결 등입니다.

이 후보는 "금강산 관광 재개를 시작으로 원산-금강산-고성-강릉에 이르는 동해 국제관광 공동특구를 조성하고 세계인이 깊은 관심을 가진 DMZ 평화생태관광을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반도 평화는 우리 모두의 생존 문제"라고 강조하며 "2008년 이후 닫힌 금강산 관광 문을 최대한 빨리 다시 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6일 강원도 고성군 통일전망대를 방문, 망원경으로 북녘땅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6일 강원도 고성군 통일전망대를 방문, 망원경으로 북녘땅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또 이 후보는 이후 기자회견에서 "원래 개별관광은 대북 제재와 관련이 없고 남북 간에도 금강산 관광을 재개하기로 합의했기 때문에 결단하기에 따라 충분히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다만 남북 간의 금강산 재개 합의 이행이 늦어지며 북한 측이 상당히 불만을 가진 상황이 장애 요인이 될 것 같긴 하다"며 "이건 제도나 제재의 문제가 아니라 남북 간 신뢰, 실천 의지에 관한 문제"라고 부연했습니다.

아울러 강원도 개발 공약을 통해 "강원도의 단절된 철도 및 고속도로망을 확충해 국토균형발전을 위한 기반을 만들겠다"면서 "남북한의 끊어진 철도와 도로를 연결해 강원도가 북방경제 진출의 핵심 거점이 되도록 하겠다"고 했습니다.

이 계획에는 동서고속화철도, 동해북부선 철도 등 철도 노선과 제천과 영월 간 고속도로, 제2 경춘국도 건설 추진 등이 포함됐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