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할명수' 박명수, 새해맞이 깜짝 선행! 유기견 입양 사진 촬영

입력 2022-01-07 09:56

공개 시기 : 매주 금요일 오후 5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공개 시기 : 매주 금요일 오후 5시 30분

'할명수' 박명수, 새해맞이 깜짝 선행! 유기견 입양 사진 촬영

오늘(7일) 공개되는 JTBC 멀티플랫폼 콘텐트 '할명수'는 '사진사 할 명수 - 유기견' 편으로 꾸려진다. 이번 영상에서는 박명수가 새해를 맞이해 보호소에 있는 유기견들의 입양 공고 사진을 촬영할 예정이다.

이날 제작진은 박명수에게 "박명수 님이 사진을 잘 찍으시니 오늘 유기견들을 (촬영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에 박명수는 "그럼 유기견들의 입양에 도움이 되겠다"고 말하며 사진 촬영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박명수는 강아지들의 특징을 살려 콘셉트를 잡은 후 총 6마리의 유기견들의 입양 공고 사진을 촬영했다.

사진 촬영에 앞서 박명수는 견주답게 "여기(뒤통수)를 긁어주면 좋아한다"라며 강아지들과 친해지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박명수는 "강아지들은 (사람이) 높이 서 있는 걸 별로 안 좋아한다"라며 서슴없이 맨바닥에 앉고 눕는 모습도 보여 사진 촬영에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그리고 박명수는 강아지들과 눈을 마주치며 소통하는 모습을 보여줬는데, 제작진이 강아지와 뭐라고 소통했는지 묻자 박명수는 "말 잘 들어서 빨리 촬영 끝내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아지와 친해진 박명수는 보호소 선생님과 애정도 대결을 겨루기도 했다. 강아지들의 관심을 얻기 위해 박명수는 본인 노래를 부르고 선생님은 강아지 이름을 목 놓아 부르며 치열한 대결을 벌였다. 하지만 비장의 무기인 간식을 꺼내자 강아지들은 고민도 없이 두 사람 모두에게 안겼는데, 이에 박명수는 "동점이다. 망신당할 뻔했다"라며 안도했다. 끝으로 박명수는 시청자에게 "여러분 많은 관심 가져주시고 입양 부탁드린다"라고 전하고, 강아지들에겐 "꼭 좋은 가족 만나"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새해맞이 박명수의 유기견 입양 사진 촬영은 오늘(7일) 오후 5시 30분 JTBC '할명수'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모바일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