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뉴스썰기] '홍보비가 기가 막혀' 이준석의 격분

입력 2021-12-03 19:2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강지영 아나운서]

신나는 금요일, 이성대 뉴스썰기 신나게 시작해보죠.

[이성대 기자]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어제, JTBC '뉴스룸') : 자신들이 그렇게 살아왔는지 모르겠지만 홍보비를 해 먹으려고 한다. 이런 식으로 당대표를 깎아내려가지고 저에 대한 굉장한 모욕이고…]

< 홍보비가 기가 막혀 >

[강지영 아나운서]

이준석 대표 어디로 가나 했더니 울산으로 간다고 알려졌죠. 서울 떠난 이후 어제(2일) JTBC 뉴스룸과 첫 단독인터뷰를 했는데요. 작심 발언들이 나왔습니다.

[이성대 기자]

스스로 확인해준 내용이 화제가 됐죠. 이른바 윤핵관으로 불리는 익명의 관계자가 이준석 대표가 홍보미디어본부장 맡은 걸 두고 홍보비 해먹으려 한다는 식 발언했다며 격분했습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어제, JTBC '뉴스룸') : 저에게 돈을 해먹으려고 한다는 프레임을 씌우려고 한다는 자체가 결국에는 본질적인 문제 회피하고 사람에게 안 좋은 이미지를 덧씌워서 이 상황에서 자신들이 면피하겠다는 생각이 있는 것이기 때문에 그런 부정직한 사고로 선거를 이끌 수는 없다.]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