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송영길 "윤석열 고발사주 의혹, 대통령 되더라도 탄핵 사유"

입력 2021-10-21 10:56 수정 2021-10-21 11:5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사진=국회사진기자단/연합뉴스〉〈사진=국회사진기자단/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둘러싼 '고발사주 의혹'과 관련해 "(윤 전 총장이) 대통령 되기도 어렵겠지만, 되더라도 탄핵 사유가 될 것"이라며 "국민의힘에서 후보 결정하는데 판단할 수 있도록 검찰 수사가 신속하게 종결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오늘(21일) 아침 KBC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손준성 검사와 그 밑에 있는 두 분의 검사, 3명이 조직적으로 김웅국민의힘 국회의원 후보와 함께 모의한 정황이 드러나는데, 이건 국기 문란이고 총선 개입"이라면서 이렇게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윤 후보가 고발 사주를 지시했거나 사전·사후에 보고받았단 진술이 나오면 윤 후보는 사주범이 되는 것"이라며 "일단 공수처가 빨리 김웅 의원과 손 검사를 소환해 처리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윤 전 총장의 '전두환 발언'에 대해선 "평소 본인 생각이 그대로 표현됐다고 본다"며 "지금도 사과를 하고 있지 않은 거 보니 평소의 소신 아니겠냐. 대한민국 헌정 질서 차원에서 모든 국민에게 사과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경기도 국정감사 관련해선 "처음엔 안 나갔으면 한다고 제안했는데, 결과적으로 잘했다"며 "한 방이 없었던 게 아니라 오히려 국민의힘이 한 방 맞았다"고 평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