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윤석열 '전두환 발언' 후폭풍…해명에도 비판 이어져

입력 2021-10-21 08:3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국민의힘 대선주자 윤석열 후보의 전두환 씨에 대한 발언을 두고 논란이 커지고 있는데요. 자신의 말의 의미라면서 SNS에 해명하는 글을 올리기는 했는데, 비판은 이어지고 있습니다.

김소현 기자입니다.

[기자]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전두환 대통령이 군사쿠데타와 5·18만 빼면, 잘못한 부분이 그런 부분이 있지만 그야말로 정치는 잘했다고 얘기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인재영입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전두환 씨를 거론한 이 발언.

민주당은 최고위원회 시작부터 이 발언을 집중 공격했습니다.

[윤호중/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아직도 호남엔 전두환 총칼에 희생당해 같은 날 제사 지내는 수많은 가정집들이… 그 역사를 부끄러워하는 모든 이의 귀가 썩을 것 같은 최악의 망언…]

민주당 호남지역 의원들과 초선의원들은 잇따라 기자회견을 열고 윤 후보의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김원이/더불어민주당 의원 (어제) : 윤석열 씨는 오늘부로 대통령 예비후보직을 내놓아야 합니다. 즉각 사퇴하십시오!]

국민의힘에선 경쟁 후보들이 윤 후보의 자격을 문제 삼았습니다.

[홍준표/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생각이 좀 있는 분인지 그게 좀 의아스럽습니다.]

[유승민/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그거(쿠데타)를 빼면 (전두환) 대통령이 될 수 없었잖아요. 자체가 말이 안되고…]

[원희룡/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본인의 역사의식과 인식의 천박함을 나타내는 망언이라고 봅니다.]

국민의힘 내부에선 최근 호남 당원이 늘면서 고무됐던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을까 우려하고 있습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정치적인 언어로 미숙했다는 것은 제 생각에는 충분히 지적할 수 있는 부분…조속하게 조치를 했으면…]

윤 후보는 "어느 정권에서든 효과를 나타낸 것이 있다면 벤치마킹해야 한다는 의미"였다며 발언의 취지가 왜곡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영상그래픽 : 한영주)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