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쿡킹' 이혜정-럭키, 애주가들이 펼치는 '혼술 요리' 준결승전!

입력 2021-10-20 17:15

방송 : 21일(목) 밤 9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 21일(목) 밤 9시

'쿡킹' 이혜정-럭키, 애주가들이 펼치는 '혼술 요리' 준결승전!

자타공인 검증된 요리 능력자 이혜정과 럭키가 쿡킹 준결승전을 펼친다.

21일(목)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쿡킹 - 요리왕의 탄생'(이하 '쿡킹', 연출 박범준)에는 지난 주 예선전에서 승리한 이혜정과 럭키의 준결승과 대결 승리자와 윤은혜가 펼치는 3대 쿡킹 결정전이 방송된다. 

준결승전을 앞둔 두 사람은 대결 전부터 심상치 않은 기싸움을 보여줬다. 서로의 대결 메뉴 정보를 파헤치고, "포기했다"라는 메시지를 주고받으며 탐색전을 벌였다고. 이에 MC들은 효민과 기은세의 문자 사건을 떠올리며 "사적인 연락만 하면 그렇게 뻥을 친다"며 도전자들의 치밀한 물밑 작업에 다시 한번 놀라워했다.

이 날 대결을 펼칠 준결승전 주제는 '혼술 요리'. 애주가인 이혜정과 럭키는 주제를 듣자마자 "나를 위한 주제"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특히 이혜정은 메뉴 연습 중에 술을 너무 많이 마셔 남편이희준의 걱정을 살 정도였다고. 럭키는 "식당을 하는 사람들이 술을 많이 먹는다"고 응수, 두 사람의 한 치의 물러섬 없는 주량 배틀에 MC들과 심사위원들 모두 당황했다는 후문.

이혜정은 돼지껍데기를 활용한 짜조, 양장피 세트와 새우젓 튀김을 곁들인 메뉴를 준비했다. 심사위원들은 "돼지껍데기는 조리 시간과 잡내 제거가 포인트"라며 손이 많이 가는 이혜정의 요리에 우려를 표하기도 했다. 실제 이혜정은 대결 종료 20초 전까지 곁들임 음식인 새우젓 튀김의 조리를 마치지 못해 모두를 긴장하게 만들었다.

럭키는 인도식 탄두리 치킨에 한국식 쌈을 싸먹는 퓨전 요리를 준비했다. 하루 이상 양념을 숙성해야 하는 탄두리 치킨을 제한 시간 내에 숙성시킬 수 있을지 걱정을 자아냈는데, 이에 럭키는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아이템을 꺼냈고, 모두를 충격에 빠지게 만들었다. 긴장감을 숨기지 못한 채 재료를 바닥에 떨어뜨리는 등 실수를 범하며 "미쳐버리겠네"를 연발해 주변을 안타깝게 만든 럭키의 요리는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애주가들이 펼치는 혼술 요리 한판 승부! 과연 결승 티켓을 거머쥐고 쿡킹 윤은혜와 맞붙게 될 주인공은 누구일지! 그 주인공은 21일(목)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쿡킹 - 요리왕의 탄생'을 통해 공개된다. 

(JTBC 모바일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