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문 대통령 "우리 미사일전력 증강, 북한 도발 확실한 억지력"

입력 2021-09-15 19:08 수정 2021-09-15 21:25

"북한 발사 의도에 대해 집중적 분석 필요"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북한 발사 의도에 대해 집중적 분석 필요"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5일) "우리 미사일 전력 증강이야말로 북한의 도발에 대한 확실한 억지력이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오후 국방과학연구소 종합시험장을 방문해 한국이 독자 개발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의 발사 시험이 성공한 뒤 한 말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국방과학연구소 안흥시험장에서 미사일전력 발사 시험을  참관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국방과학연구소 안흥시험장에서 미사일전력 발사 시험을 참관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 대통령의 이날 시험장 방문을 앞두고, 북한은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두 발을 발사했습니다.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한국을 찾아, 문 대통령에 이어 정의용 외교부장관까지 면담하고 있는 상황에서 미사일 발사가 이뤄졌습니다. 문 대통령의 대북 메시지로 풀이가 됩니다.

문 대통령은 "북한이 엊그제 순항미사일을 발사한 데 이어 오늘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두 발을 발사했다"며 "발사체의 종류와 제원, 또 북한의 발사 의도에 대해서는 더 집중적인 분석이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오늘 우리의 미사일 전력 발사 시험은 북한의 도발에 대응한 것이 아니라 우리 자체적인 미사일전력 증강 계획에따라 예정한 날짜에 이루어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