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너를 닮은 사람' 네 폭의 캔버스 같은 캐릭터 포스터 공개

입력 2021-09-15 10:3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너를 닮은 사람' 네 폭의 캔버스 같은 캐릭터 포스터 공개

JTBC 새 수목드라마 '너를 닮은 사람'이 주연 배우 4인 고현정 신현빈 김재영 최원영의 얼굴과 강렬한 컬러의 물감 자국이 겹쳐 네 폭의 캔버스를 연상하게 하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 수채화처럼 지울 수 없는 흔적을 남기며 번져나갈 네 사람의 남다른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너를 닮은 사람'(극본 유보라, 연출 임현욱, 제작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JTBC스튜디오) 제작진이 새롭게 공개한 4인 캐릭터 포스터의 첫 번째는 불안한 눈빛으로 살짝 뒤를 돌아보는 듯한 주인공 정희주(고현정 분)의 모습이다. 성공한 화가이자 에세이 작가로 '모든 것을 가진 여자'이지만 알 수 없는 표정을 띤 정희주의 포스터에는 "너, 날 찾아온 목적이 뭐야?"라는 의미심장한 질문이 쓰여 있어, 어떤 이유로 이같은 말을 던졌는지를 궁금하게 한다.

두 번째 포스터는 공허한 눈빛을 가진 또 다른 주인공 구해원(신현빈 분)의 옆모습을 담았다. 찬란하게 빛나는 청춘이었지만 걷잡을 수 없이 망가져 버린 뒤, 세 계절 내내 낡은 코트를 입고 다니는 인물인 구해원은 비밀스러운 분위기를 내뿜는다. 또 구해원의 "저를…알아보시겠어요?"라는 대사는 청춘의 빛을 잃은 그녀의 사연을 궁금하게 했다.

세 번째 포스터의 서우재(김재영 분)는 언뜻 차분해 보이지만 흔들리는 듯한 눈빛으로 "그때, 우린 불행했나요?"라고 누군가에게 묻고 있어, 그가 감춘 심상치 않은 과거를 암시한다. 마지막 캐릭터의 주인공은 안현성(최원영 분)이다. 부유한 집안의 아들로, 정희주의 자상한 남편이기도 한 안현성은 살짝 찌푸린 듯 고뇌하는 표정이다. 또 "차라리 거짓말이라도 해 줘"라는 대사는 그가 외면하려는 진실이 무엇인지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너를 닮은 사람'은 아내와 엄마라는 수식어를 버리고 자신의 욕망에 충실했던 여자 정희주, 그리고 그녀와의 짧은 만남으로 제 인생의 조연이 되어버린 또 다른 여자 구해원의 이야기를 그린다.

두 여자의 아름다운 미스터리를 담아 욕망과 비밀이 교차하는 탄탄한 스토리를 선보일 JTBC 새 수목드라마 '너를 닮은 사람'은 10월 13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JTBC스튜디오)
(JTBC 모바일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