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고교 특급 우완 박준영, 신인 드래프트 1순위로 한화행

입력 2021-09-14 09:03 수정 2021-09-14 09:2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고교 특급 우완 투수 박준영이 2022 신인 드래프트 2차 지명 회의에서 전체 1순위로 한화 이글스의 지명을 받았습니다.

키 190cm 몸무게 97kg의 정통파 투수인 박준영은 시속 150km의 직구와 슬라이더가 주무기입니다.

올 시즌 최하위를 기록 중인 한화는 지난달 1차 지명에서 '제2의 류현진'으로 불리는 문동주를 품에 안고, 박준영까지 데려오면서 풍부한 투수 자원을 보유하게 됐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