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신해철, AI 기술로 음성 환생?…라디오방송 3편 제작

입력 2021-09-12 16:1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가수 겸 인기 라디오DJ였던 고 신해철씨의 목소리를 9년 만에 라디오에서 다시 들을 수 있게됐습니다.

신해철, AI 기술로 음성 환생?…라디오방송 3편 제작

신해철씨의 음성이 인공지능(AI)으로 복원되면서입니다.

KT는 신씨의 음성을 AI 기반 개인화 음성합성기술(P-TTS)로 복원해 총 22분 분량의 라디오 방송 콘텐츠 'AI DJ, 신해철과의 만남'을 제작했다고 12일 밝혔습니다.

세 편의 라디오 방송으로 제작된 이 콘텐츠는 신씨가 2001년부터 2012년까지 진행했던 '신해철의 고스트스테이션'의 방송 형식을 따랐습니다.

내용으로는 코로나19 속 인디밴드가 겪는 어려움과 대중음악 정책 관련 쓴소리 등 신씨가 이야기했을 법한 것들로 구성했다고 KT는 밝혔습니다.

KT가 자체 개발한 P-TTS 기술은 딥러닝을 통해 짧은 시간의 음성데이터로 특정 인물의 목소리뿐 아니라 발화 패턴이나 억양까지 합성해내도록 한 기술입니다.

이 기술로 신씨가 생전에 진행한 고스트스테이션 라디오방송 데이터를 AI에 학습시켜 목소리를 복원했습니다.

이 콘텐츠는 오늘(12일)부터 10월 7일까지 약 한 달동안 KT의 기가지니를 통해 들을 수 있습니다.

17일부터는 기가지니를 이용하지 않는 사람도 KT 유튜브 채널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