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발렌시아 떠난 이강인…스페인 마요르카와 4년 계약

입력 2021-08-31 08:12 수정 2021-08-31 08:1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발렌시아 떠난 이강인…스페인 마요르카와 4년 계약

[앵커]

스페인 프로축구에서 발렌시아를 떠나게 된 이강인 선수, 새 팀이 마요르카로 확정이 됐습니다. 4년 계약을 했습니다. 10년 동안 길러온 유망주에 대해 계약 해지를 발표한 발렌시아에 대해서는 팬들과 현지 매체의 분노가 쏟아졌습니다.

성문규 기자입니다.

[기자]

마요르카 홈페이지는 첫 화면에 이강인을 띄웠습니다.

미드필더 이강인과 4년 자유계약을 했다며 '즐겁게 환영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10살 때 발렌시아에 합류해 성장했고, 17살에 1군에 데뷔, 62경기에 출전해 3골을 기록했다고 소개하며 구단의 모두를 대신해, 이강인이 따뜻한 환영을 받기를 기원했습니다.

자신만만한 표정으로 주먹을 불끈 쥔 이강인의 홍보 동영상에서는 이강인에 대한 마요르카의 기대를 엿볼 수 있습니다.

이강인은 마요르카에서 동갑내기이자 일본 축구의 기대주 구보 다케후사와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됐습니다.

이강인은 공격형 미드필더로, 구보는 측면에서 뛰며 공격 라인을 이끄는 모습을 연상해볼 수 있습니다.

소셜미디어에서는 두 선수의 유소년 시절 사진이 공유되며 벌써부터 잔뜩 기대에 부푼 모습입니다.

한편, '행운을 빈다'는 한 마디로 계약 해지를 발표한 발렌시아에 대해, 현지 매체는 "혼란스러운 구단 운영 탓에 이강인이 희생됐다"고 지적했습니다.

(화면출처 : 트위터 Asia Football Spain)
(영상디자인 : 곽세미)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