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서울 강서구 요양병원서 집단감염…6명 백신 맞고도 '돌파감염'

입력 2021-08-02 14:28 수정 2021-08-02 16:0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서울 강서구 요양병원서 집단감염…6명 백신 맞고도 '돌파감염'
서울의 요양병원에서 백신 접종을 마친 입원환자와 종사자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집단 돌파감염 사례가 발생했습니다.

서울시는 지난달 30일 강서구에 있는 요양병원에서 처음으로 확진자가 나온 뒤 현재까지 모두 11명이 확진됐고 이 가운데 6명은 백신 2차 접종을 마치고 2주가 지난 돌파감염 사례라고 밝혔습니다.

역학조사 결과 해당 요양병원은 창문을 열어 환기하고 외부인 방문자 출입관리 등 방역수칙을 준수했지만 여러 명이 함께 투석과 재활 치료를 하면서 바이러스가 전파된 것으로 보입니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환자 발생 병동은 동일공간격리 조치하였다”며 "모든 실내·외에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실내 거리두기, 손 씻기, 냉방기 가동 시에도 주기적인 환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