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올림픽 야구' 한국, 승부치기 끝에 이스라엘전 6대 5 승리

입력 2021-07-29 22:54 수정 2021-07-29 22:5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한국 야구대표팀이 이스라엘 대표팀과 첫 경기에서 승리했습니다.

우리 대표팀은 오늘(29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의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B조 1차전에서 이스라엘에 6-5, 연장 10회 말 끝내기 승리를 거뒀습니다.
 
29일 일본 도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조별리그 1차전 이스라엘과 경기에서 연6대 5로 승리한 한국 야구대표팀. 〈사진=연합뉴스〉29일 일본 도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조별리그 1차전 이스라엘과 경기에서 연6대 5로 승리한 한국 야구대표팀. 〈사진=연합뉴스〉

경기는 내내 접전이었습니다.

한국은 선발 원태인이 3회초 이안 킨슬러에게 2점 홈런을 허용했지만, 4회 말 오지환이 2점 홈런을 치면서 2대 2 균형을 이뤘습니다.

또 6회, 라반웨이에게 중월 투런 홈런을 허용해 다시 끌려갔지만 7회, 선두 타자로 등장한 이정후와 주장 김현수가 연속 타자 홈런으로 다시 4대 4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이후 오지환이 다시 오재일을 홈으로 불러들이면서 한국은 5-4 역전에 성공했습니다.

이렇게 끝나는 줄 알았던 승부는 9회 초 다시 시작됐습니다.

마무리 투수 오승환이 9회 라반웨이에게 동점 솔로홈런을 허용한 겁니다.

5대 5가 되면서 넘어간 연장 10회 승부치기.

오승환은 삼진 세 개를 솎아내며 잘 막아냈고, 10회 말 공격에서 양의지가 '끝내기 밀어내기 사구'를 기록하면서 긴 승부의 끝을 승리로 장식했습니다.

우리 대표팀은 31일 오후 7시, 미국과 두 번째 경기를 치릅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땄던 한국 야구대표팀은 2회 연속 올림픽 우승에 도전합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