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너무 힘든데 내 안에서 초인적 힘 나와"…100m 아시아 신기록, 황선우 일문일답

입력 2021-07-28 11:32 수정 2021-07-28 11:54

47초 56, '아시아 신기록' 세워
내일 100m 결승서 메달 노린다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47초 56, '아시아 신기록' 세워
내일 100m 결승서 메달 노린다

아시아 신기록 세운 황선우 선수 [출처 : 연합뉴스]아시아 신기록 세운 황선우 선수 [출처 : 연합뉴스]
'수영 괴물' 황선우가 도쿄올림픽 남자 수영 자유형 100m 준결승에서 아시아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47초 56이라는 아시아 신기록을 세우며 전체 4위로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경기 직후의 생생한 인터뷰 전해드립니다.

-경기 마친 소감은?


=일단 지금 기록에 굉장히 만족하고, 컨디션 관리 잘해서 내일 경기에서 최고의 기록을 뽑을 수 있게 잘하겠습니다.

-현재 체력은?

=지금 정말 너무 힘든데 또 제 안에서 초인적인 힘이 나오는 것 같아요.

-전략이 따로 있었던 건지?

=그냥 자유형 100m 같은 경우는 결승에도 올라가기 힘든 종목이어서 그냥 작전은 없고, 온 힘을 다 쏟자고 했어요.

-아시아 신기록이다. 어제와 오늘, 다르게 준비한 점이 있는지?

=다르게 준비한 건 딱히 없는 것 같아요. 잠도 사실 어제 잠을 잘 못 자서 두시 정도에 자서 내심 걱정을 많이 했는데 기록이 잘 나와서 다행이네요.

-저녁에 경기하고 다음날 아침에 또 경기하니까 힘들 텐데?

=100m는 한 바퀴만 돌면 끝나는 경기여서 200m보다는 체력적인 부분이…그래도 많이 필요하지만 200m보다는 괜찮다고 생각을 해서 이렇게 좋은 경기력이 나온 것 같아요.

-새벽에 늦게 잔 것은 긴장 때문인지?

=너무 힘들면 잠이 안 오는 게 있어서.

-오늘 밤 준비는 어떻게?

=일단 컨디션 관리 잘해서 내일 오전에 있는 결승까지 무사히 잘 치르고 싶어요.

-원래 이 정도 기록까지는 아닌지?

=네. 47초56이라는 기록이 아시아 신기록이기도 해서 정말 기분이 좋아요.

-부담은 없는지?

=처음이니까 부담보다는 그냥 즐기자 이 마인드가 더 커요.

-황선우 선수가 왜 수영 이렇게 잘하는지 다들 궁금해하는데?

=물을 타는 타고남이 조금 있다고 생각을 해서 그 부분이 수영을 빠르게 할 수 있는데 도움이 많이 되는 것 같아요.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