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뉴스체크|문화] 교황 "팬데믹 시기 희망의 표시"

입력 2021-07-26 07:5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1. 사랑제일교회, 대면예배 또 강행

서울 성북구의 사랑제일교회가 지난 18일에 이어 어제도 대면예배를 강행하다 적발됐습니다. 현재 수도권에서는 종교시설의 대면 활동을 금지한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진행 중입니다. 사랑제일교회는 지난 18일에도 대면 예배를 강행해 구청으로부터 운영 중단과 과태료 150만 원 처분을 받았습니다.

2. 교황 "팬데믹 시기 희망의 표시"

프란시스코 교황이 도쿄 올림픽에 축복의 뜻을 전했습니다. 교황은 현지시간으로 어제(25일) 열린 주일 삼종 기도에서, "코로나 대유행 시기에 올림픽은 희망의 표시이자 보편적인 형제애의 표시이며, 건강한 경쟁의식의 표시"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참가 선수들과 올림픽 관계자들을 축복했습니다.

3. '바둑 삼국지' 농심배 대표 4명 확정

한·중·일 '바둑 삼국지' 대회인 농심신라면배에서 2연패에 도전하는 한국 대표 4명이 확정됐습니다. 국내 1인자로 본선 시드를 받은 신진서 9단과 국내선발전 결승을 통과한 박정환 9단, 변상일 9단, 신민준 9단 등 네 명입니다. 이로써 한국 바둑랭킹 1~4위가 농심배 대표로 나서게 돼 역대 최강팀을 꾸렸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