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번역기가 잘못했네" 스페인 태권도 선수 띠에 적힌 이것

입력 2021-07-25 14:44 수정 2021-07-28 16:0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사진=스페인 올림픽 위원회 트위터 캡처〉〈사진=스페인 올림픽 위원회 트위터 캡처〉
'기차 하드, 꿈 큰' 대체 무슨 뜻일까.

2020 도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딴 스페인 태권도 선수의 띠가 화제입니다.

스페인 아드리아나 세레소 이글레시아스는 어제(24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멧세 A홀에서 열린 올림픽 태권도 여자 49kg급 결승에서 태국 파니파크 옹파타나키트 선수를 상대로 10대 11로 역전패해 은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이글레시아스가 따낸 은메달은 스페인의 도쿄올림픽 첫 메달입니다.

이런 가운데 이글레시아스의 허리에 둘린 검은 띠가 국내 누리꾼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띠에는 '기차 하드, 꿈 큰'이라는 한글 문구가 선명하게 새겨져 있습니다.

누리꾼들은 '번역기의 오류' 때문이라고 추측했습니다.

열심히 훈련하고 큰 꿈을 꾸라는 뜻의 'Train Hard, Dream Big'을 한국어로 표현하는 과정에서 잘못 번역됐다는 겁니다.

'기차'와 '훈련하다'는 뜻을 가진 'Train'은 기차로 번역됐고, '열심히'라는 뜻의 'Hard'는 영어 발음을 그대로 옮긴 '하드'로 표기되면서 이런 해프닝이 생긴 것으로 보입니다.

누리꾼들은 "너무 귀엽다", "번역기가 잘못했네", "기차 하드 무슨 소린가 했다", "사랑스럽다", "한글 제대로 새긴 띠 하나 만들어 보내주고 싶다"는 등 유쾌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