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7월 22일 (목) 뉴스룸 다시보기

입력 2021-07-22 22:0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좀 나아졌으면 하는 바람과 달리, 역대 최다 기록은 계속 깨지고 있습니다. 확진자가 2천 명 턱밑까지 차올랐습니다. 청해부대 확진자가 포함된 숫자인데, 그렇다 해도 1500명 넘게 국내에서 나왔습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수도권의 거리두기 4단계는 연장되게 됐습니다. JTBC 취재 결과, 정부는 4단계를 2주 더 적용하고, 여기에 '추가 조치'를 더하기로 했습니다. 이른바 '4단계 플러스 알파'는 내일(23일) 발표됩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단독] "4단계 2주 더 연장, 일부 수칙 강화"…23일 발표 무더위에 '승차 검사소' 재등장…차량 수십 대 긴 줄 '40대 이하' 백신 접종은 언제?…9월로 밀릴 가능성도 증상자 쏟아졌는데 "우기라서"…청해부대 감사 착수 코로나 진단용 아닌데 왜…"전쟁터에 부엌칼 가져간 셈" 김의겸 "전시 이력 거짓"…김건희 "인수 회사 실적" '노무현 탄핵' 소환 vs 새 욕설파일 공개…경선 공방 가열 가석방 심사대상 오른 이재용…재판 중에 '적절성' 논란 "현 정부 정통성에 흠집" vs "국정원 댓글조작과 달라" '징역 2년 확정' 김경수, 26일 창원교도소에 재수감 [단독] 철근 지지대, 엿가락처럼…은마아파트 '위험한 지하실' [단독] 2300톤? 처리비 3억? 주민 갈등 키운 은마 '쓰레기' [단독] 건대 전 이사장, 검사 '골프모임' 당시 수사대상이었다 [단독] 재택근무 중 사라진 회사…취준생 울린 비대면 사기 따로 들어와 합석…나가달라 요청에 "융통성 없다" 난동 유치 주역 아베마저 불참…일본 시민들 "끝까지 무책임" '희미한 독도' 꼼수 표기…도쿄 조직위 "갈등 무관" 발뺌 "유대인 학살 놀이"…'막장 콩트' 개회식 연출가 해임 딸·아들 거치며 1억 끌어올렸다…'신고가 조작' 첫 적발 무국적 '탈북 화교들'…내달 초유의 '난민 여부' 판정 '돌파 감염' 뚫린 백악관…초비상인데 '노 마스크' 왜? 미 서부 산불 연기…4천㎞ 날아 동부 뉴욕 하늘 덮쳤다 [백브리핑] 간송미술관 "훈민정음 'NFT' 팝니다" [단독] '강동구청장 고향'에 추경까지 짜 휴양소 건립? 6만원 안 빌려줘 살해…공원 CCTV 속 '20년지기' 파국 부산 '파밭 폐기물' 커넥션…주범 환경지 기자 구속 때리고 밀고…포항 '어린이집 학대' 신고하자 사과문 축구 첫 경기서 뉴질랜드에 충격패…8강행 '빨간불' '무릎 꿇기' 보고…'태극기 세리머니' 경계하는 일본 [오늘, 이 장면] 돌아온 손흥민의 '찰칵 세리머니' [날씨] 서울 35.9도 기록…서쪽 중심 '불볕더위' 이어져 클로징 (BGM :좋은날이 올거야 - 싸이 (PSY))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