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반디앤루니스' 운영 서울문고…최종 부도 처리

입력 2021-06-16 21:1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서점 '반디앤루니스'를 운영하는 '서울문고'가 최종 부도 처리됐습니다.

1억 6000만 원가량의 어음을 갚지 못해서인데, 일단 오늘(16일) 온라인 서비스를 중단하겠다고 알렸습니다.

1988년에 문을 연 서울문고는 오프라인 서점 매출로는 교보문고와 영풍문고에 이어서 국내 3위입니다.

출판계는 내일 대책을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