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노쇼 백신' 누구나 접종…27일부터 네이버·카카오 예약시스템 운영

입력 2021-05-14 15:08 수정 2021-05-14 15:1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코로나19 예방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출처:연합뉴스)코로나19 예방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출처:연합뉴스)
방역당국이 우선접종대상자의 예약 취소로 발생한 이른바 '노쇼 백신'을 일반인이 맞을 수 있도록 신속 예약 시스템을 운영합니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65세 이상 고령층 예방접종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27일부터 예약 취소 등으로 발생하는 잔여 백신을 신속하게 예약하여 접종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방역당국은 이를 위해 네이버와 카카오 등 민간 플롯폼 회사와 협력해 '노쇼 백신'이 발생한 인근 접종기관 정보를 지도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백신 접종을 원할 경우 누구나 온라인을 통해 해당 의료기관에 접종 예약을 하고 방문하면 접종할 수 있습니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주변 의료기관에서 잔여 백신 발생 여부를 신속하게 파악해 더욱 수월하게 접종 예약을 할 수 있고, 동시에 잔량 폐기되는 백신의 양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광고

관련이슈

관련VOD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