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코로나19 신규확진 672명...나흘째 600명대 확진

입력 2021-04-18 10:36

주말 영향에도 600명 후반 확진...'4차 대유행' 문턱 넘어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주말 영향에도 600명 후반 확진...'4차 대유행' 문턱 넘어

오늘 0시 기준 새로 나온 코로나19 확진자는 672명입니다. 지난 15일(698명) 이후 나흘 연속 600명대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 중 지역 발생이 649명, 해외유입이 23명입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202명, 경기 181명, 인천 19명으로 수도권에서만 40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비수도권에서도 247명의 확진자가 나왔는데, 부산이 30명으로 가장 많았고 경북 26명, 전북 21명 등 전국 곳곳에서 확진자가 나오고 있습니다.

최근 양상을 보면 지난 11월부터 시작된 3차대 유행을 지나 '4차 대유행'의 문턱을 넘어선 상태입니다. 최근 1주일간 신규확진자는 587명→542명→731명→698명→673명→658명→672명으로 확산세가 줄어들지 않는 상황입니다.

지금까지 총 누적 확진자 수는 114,115명이고 위 중증환자는 102명입니다. 사망자도 3명 늘어 지금까지 코로나19로 1,797명이 사망했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