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알몸 절임' 중국산 김치 쇼크…고민 깊어지는 식당들

입력 2021-03-18 08:3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중국에서 비위생적으로 배추김치를 절이는 모습에 '중국산 김치' 공포가 가라앉지 않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에 수입되는 김치가 아니라고 해명해도 소비자들의 불신은 여전합니다. 몇 배 더 비싸도 국산 김치로 바꿔야 하는지 식당 주인들의 고민도 깊어지고 있습니다.

김나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황토색으로 흐려진 물속에 배추가 가득 담겼습니다.

윗옷을 벗은 채 물에 들어간 직원이 마구 휘젓습니다.

녹슨 포클레인도 동원됩니다.

중국의 김치 공장으로 알려진 영상을 보고 소비자들은 경악했습니다.

한국에 수입되는 김치는 아니란 설명도 소용이 없었습니다.

[신효은/서울 창천동 : 전에는 중국산이어도 그냥 음식이니까 괜찮다고 생각을 했는데 (영상) 보고 나선 좀 꺼리게 되는 것 같아요.]

[홍성훈/서울 목동 : 아무래도 중국에서 김치가 많이 수입이 되다 보니까…]

[오아름/경기 파주시 : 국산이라고도 하면서 중국산 속여서 파는 데도 많으니까 충분히…]

식당들은 고민에 빠졌습니다.

원산지가 중국이면 손님들이 김치에 손도 대지 않거나 항의를 하는 경우까지 나와서입니다.

[순댓국밥집 사장 : 생각 중이에요. 바꿔야 되나. (아, 바꿔야 되나 생각하세요?) 네.]

[삼겹살집 사장 : 전엔 중국산 썼다가 그 방송 나가고 다시 국산으로 바꿨는데, 테스트로 몇 개 바꿀 거 여러 가지로 골고루 받고 있거든요.]

문제는 비용입니다.

업소용 국산 김치 가격은 중국산 김치의 약 4배까지 합니다.

[손지원/포차 사장 : 저희가 쓸 때는 10㎏에 1만2000원짜리 썼어요. 저희는 전체 양념을 다 국내산으로 바꾸다 보니까 (국내산은) 10㎏에 한 3만8000원. 김치찌개는 아무래도 가격 인상이 불가피할 것 같아요.]

우리나라에 수입되는 수입 김치의 99%는 중국산입니다.

지난해에만 28만 톤이 들어왔습니다.

정부는 '수입 김치 단속'에 나섰습니다.

김치 통관 절차에 대장균 등 식중독균 검사를 추가했습니다.

다음 주부터는 김치는 물론 마늘·고춧가루 등 김치 재료까지 창고에서부터 유통 단계별로 검사합니다.

(화면출처 : 유튜브 '3.14')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