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단독] "30~40대 먼저 백신 맞아야 방역 효과 커" 연구 결과

입력 2021-01-14 20:28 수정 2021-01-15 10:31

당국 "의미 있는 자료"…접종 순위 재검토 가능성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당국 "의미 있는 자료"…접종 순위 재검토 가능성

[앵커]

이렇게 준비가 되면 요양시설에 있는 고령층부터 접종이 시작됩니다. 그 이후에 다른 우선접종대상, 그리고 49살 아래 일반 성인들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죠. 그런데, 활동량이 많은 3~40대가 백신을 먼저 맞아야 사망자도, 확진자도 낮출 수 있다는 국내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방역당국도 3분기에 하기로 한 이들의 접종 시기를 더 당길 수 있는지, 검토하고 있습니다.

최승훈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 백신은 누가 먼저 맞아야 할까.

[박정민/서울 사당동 : 어르신이랑 애들 먼저 맞는 게, 취약하니까 아무래도 그쪽 먼저 맞는 게 나을 것 같아요.]

[안강숙/서울 신도림동 : 젊은 사람이 먼저 맞아야 되겠는데요. 활동량이 많으니까. 어르신들은 사실 집에서 잘 안 나오세요.]

정부는 요양시설에 있는 사람들이 가장 먼저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65세 이상 고령층도 우선순위에 있습니다.

49살 이하 일반 성인들은 이르면 3분기에 맞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활동량이 많은 30~40대가 먼저 백신을 맞아야 효과가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계획대로 60세 이상부터 접종을 시작하면 확진자 수는 31% 줄어듭니다.

반면 30~40대부터 접종하면 확진자는 60%, 사망자는 52%나 낮출 수 있습니다.

활동량은 30~40대 가장 많고 10대와 20대가 뒤를 이었습니다.

특히 자녀가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어서 2차 차단 효과도 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습니다.

[심은하/숭실대 수학과 교수 : 확진자 수와 사망자 수를 동시에 최대한 줄이려면 경제 활동이나 사회적 활동이 왕성한 30~40대 접종을 최대한 빨리 진행을 하는 것이…]

아예 인도네시아는 의료진 등 최우선 접종대상자 다음으로 고령층이 아니라 젊은 노동인구에게 백신을 먼저 접종하기로 했다고 영국 BBC는 보도했습니다.

우리 방역 당국도 의미 있는 자료라고 밝혔습니다.

이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접종 순위를 다시 검토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현재 3분기로 돼 있는 접종순위가 2분기까지도 당겨질 수 있는 겁니다.

이번 연구결과는 임상의학저널에 발표될 예정입니다.

(영상디자인 : 홍빛누리)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