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월 13일 (수) 뉴스룸 다시보기

입력 2021-01-13 22:5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세상에 나와 16개월 만에 학대로 목숨을 잃은 정인이, 그 양부모의 첫 재판이 열린 법원엔 오늘(13일) 이렇게 조화가 줄을 이었습니다. 검찰은 아동학대치사에서 나아가 양모에게 살인죄를 적용하겠다며 공소장 변경을 신청했습니다. 법원은 곧바로 받아들였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입양아 학대 사망' 첫 재판…정인이 양모에 '살인죄' 적용 양모, "기억 없다" 혐의 부인…법정 안팎 시민들 분노 [이슈체크] 첫 재판날에야 '살인죄'…뒤늦게 공소장 변경, 왜? 신천지 이만희에 '무죄'…"명단 제출 거부, 방역방해 아냐" "이젠 거짓말과 재판서 싸워야 하나"…방역 현장 '허탈' [단독] BTJ열방센터, 개인정보 도용 '엉터리 명단' 제출 집단감염 퍼뜨려 놓고…인터콥 '해외선교 출국현장' 포착 [단독] 강기윤, 의원 재직하며 아들·부인 회사 만들고 '편법지원' [단독] '100억 땅' 산 아들·부인 회사…돈줄은 강기윤 지난해 취업자 22만명↓…비정규직·2030 '고용 쇼크' 코로나로 실직 후 "소득 절반 넘게 줄어"…무너진 중산층 정부, 또 '공공일자리' 처방…"단기 알바식 땜질" 지적 백신 부작용 '앱'으로 추적·관리…"새 관리시스템 도입" 중국, 허베이 3개 도시 봉쇄…'우한 2배' 2300만명 갇혀 '코로나 최강 방어율' 대만…방역·경제 둘 다 지킨 비결 파주 LG디스플레이 공장서 화학물질 유출…7명 중경상 '이루다' 밖으로도 샌 메신저 대화…개발자들에 공유 '145억 증발' 제주 카지노…VIP 금고서 81억원 발견 "노란 옷에 강하다? 사실은…" 손흥민의 못다 한 얘기 [밀착카메라] 국내 첫 확진자 뒤 1년…같은 장소, 달라진 일상 트럼프 탄핵 절차…무장 시위 정황에 워싱턴 '초비상' 나경원, 10년 만에 서울시장 출마 선언…안철수 겨냥 민주 "자발적" 강조했지만…'이익공유제' 불안한 시선 [백브리핑] 복지부 '집콕댄스' 영상이 불러온 '층간소음' 빙판길에 미끄러지고…가드레일 뛰어넘는 SUV|뉴스브리핑 가습기 살균제 무죄 논란…전문가 "비과학적 판단" [인터뷰] "내 몸이 증거"…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손수연 씨 강등된 김여정, 날선 담화…"열병식 추적, 해괴한 짓" 조셉 윤 "바이든, 북핵에 이란 방식 적용…한·미 훈련 축소할 듯" [날씨박사] 이번 한파 주범은 미세먼지?…북극에도 영향 클로징 (BGM : 알았더라면 - 디에이드 (The Ade))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