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전재수 "대통령, 윤석열 검찰총장 인선 '실패한 인사'"|집중! 이슈

입력 2020-12-02 16:00 수정 2020-12-02 22:04

성일종 "살아있는 권력, 검찰의 중립·독립성 갖고 수사하는 것이 개혁"
전재수 "법무차관, 검사·비검사 출신 중요치 않아…'적임자' 판단 있었을 것"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성일종 "살아있는 권력, 검찰의 중립·독립성 갖고 수사하는 것이 개혁"
전재수 "법무차관, 검사·비검사 출신 중요치 않아…'적임자' 판단 있었을 것"


■ 인용보도 시 프로그램명 'JTBC 전용우의 뉴스ON'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 방송 : JTBC 전용우의 뉴스ON / 진행 : 전용우


[앵커]

법무부 차관이 사의를 표명한 지 만 하루 만에 청와대에서 후임을 발표했습니다.

· 신임 법무부 차관에 이용구 변호사 내정
· 20여 년간 법원에서 재직한 법관 출신
· 청와대 "법무부 당면 현안 공정·중립 해결"
· 청와대 "조직 안정화에 기여할 것"
· 국민의힘 "윤석열 복귀 당연한 결정"
· 국민의힘 "문 대통령, 추미애 경질해야"
· 민주당 "법원 판단 존중…징계위 결과 기다릴 것"
· 주호영 "윤석열, '정치 안 한다' 선언해야"
· 민주당 "결연한 의지로 검찰개혁은 계속할 것"
· 청와대 "징계위 공정·투명·정당해야"
· 청와대 "대통령은 징계위 결정 집행만"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