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프로농구 삼성, 차민석 지명…첫 고졸 1순위 영예

입력 2020-11-24 09:2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프로농구 신인 드래프트 사상 최초로 고졸 선수가 1순위에 지명됐습니다.

23일 서울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20 KBL 국내 신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1순위 지명권을 가진 서울 삼성이 제물포고를 졸업 예정인 차민석을 호명했습니다.

1997년 출범한 국내 프로농구에서 고졸 선수가 1순위로 지명되기는 처음입니다.

또 이날 전체 14순위로 고양 오리온이 부산 중앙고의 조석호를 뽑아 사상 최초로 고졸 선수 2명이 프로에 지명됐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