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외교부 "문 대통령, 바이든 당선인과 적절한 통화시기 검토중"

입력 2020-11-10 15:5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외교부 "문 대통령, 바이든 당선인과 적절한 통화시기 검토중"

외교부는 10일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통화 시점에 대해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재웅 외교부 부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언제쯤 바이든 당선인과 통화가 가능한지' 묻는 말에 "미국측 대통령 당선인과의 축전 그리고 통화 등 관련된 외교행사에 대해서는 적절한 시기를 검토 중에 있다"고 답했다.

이 부대변인은 또 미 대선과 관련한 소송으로 문 대통령과 바이든 당선인의 통화가 늦춰질 가능성에 대해서는 "미 국내 정치 상황에 대해서는 특별히 언급해 드릴 사항이 없다"면서도 "제반 사항을 잘 검토 중이며 적절한 시기에 통화 등이 이뤄질 것으로 그렇게 생각이 된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문 대통령은 전날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바이든 후보의 대선 승리와 관련, "새로운 행정부를 준비하는 바이든 당선인 및 주요 인사들과 다방면으로 소통해 나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지난 8일에는 바이든 당선인에게 트위터로 축하 인사를 전하면서 "우리의 동맹은 강력하고 한미 양국 간 연대는 매우 견고하다"고 적은 바 있다.

(연합뉴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