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서훈 "담대하게 움직일 것…미국과 더 긴밀 소통"

입력 2020-07-03 15:4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신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으로 내정된 서훈 국정원장은 3일 "현재의 한반도 상황에 대해 신중하게 대응하되, 때로는 담대하게 움직일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 내정자는 이날 인사발표 직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기자들을 만나 "우리 정부 들어 남북관계에 긍정적 변화가 많이 있었으나 최근 상황은 그렇지 못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서 내정자는 "대내외적으로 엄중한 시기에 중책을 맡아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우리의 대외, 대북 정책에 대해 국제사회의 지지를 지속적으로 확보하는 게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서 내정자는 또 "국민이 안심할 수 있게 한반도 평화를 제도적으로 정착시키는 것이 문재인 정부의 목표"라며 "아울러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이루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주변국과 소통도 소홀히 하지 않겠다"며 "특히 우리의 동맹인 미국과는 더욱 긴밀히 소통하고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서 내정자는 "국방개혁 2.0을 완수해 국민 생명과 안전이 위협받는 일이 없게 하겠다"며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등 일상에 영향을 미치는 신안보 사안도 소홀함이 없게 하겠다"고 부연했다.

(연합뉴스)
광고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