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새 월화드라마 '모범형사' 장승조의 신개념 형사 세계 기대 UP

입력 2020-06-17 11:46 수정 2020-06-17 16:41

첫 방송 : 7월 6일 월요일 밤 9시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첫 방송 : 7월 6일 월요일 밤 9시30분

 
새 월화드라마 '모범형사' 장승조의 신개념 형사 세계 기대 UP


본 적 없는 새로운 형사의 세계의 문을 활짝 열었다.

JTBC 새 월화드라마 '모범형사'(극본 최진원, 연출 조남국, 제작 블러썸스토리, JTBC스튜디오)에서 단연 돋보이는 캐릭터인 오지혁(장승조)은 '럭셔리 엘리트 형사'라는수식어를 가졌다. 경찰대 출신에 "서울 광수대 근무 평점 1등"으로 엘리트 코스를 밟아왔다. 그런데 그 이면엔 경찰대는 공짜로 공부시켜준대서 갔으며, 가기 싫은 곳 빼고 나니 강력팀이 남았고, 하다 보니 체질이라 9년째라는 반전이 숨어있다. 게다가 큰아버지에게 막대한 유산까지 물려받게 되면서 돈과 권력에 휘둘리지 않고 사건의 실체만 좇는다고.

이렇게 간략한 설명만으로도 궁금증이 샘솟는 '모범형사'가 첫 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을 위해 호기심을 유발하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8일 공개됐던 2차 티저 영상 속, 그의 재력을 한눈에 보여줬던 장면이다. 서부 경찰서도, 사건 현장도 아닌 경매장에 포착된 오지혁. 각 잡힌 수트를 입고 앉아 있는 그에게선 럭셔리한 아우라가 뿜어져 나온다. 게다가 '8억 원에 낙찰'을받아도, 표정을 읽을 수 없어 신비로운 분위기마저 감돈다.??

캐릭터만큼이나 시작부터 독특한 첫 등장을 알린 오지혁과 장승조는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까. 제작진은 "오지혁이란 캐릭터가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온 배우 장승조를 만나니 마치 물 만난 고기처럼 생생하게 살아 움직인다"며기대감에 불을 지폈다. 이어 "7월 6일(월) 밤 9시 30분부터 오지혁 형사의 면면이 차례로 드러날 예정"이라고 귀띔하며, "올 여름을 뜨겁게 채울 이야기로 안방극장에 출사표를 던진 '모범형사'와함께 해달라"고 전했다.

'모범형사'는달라도 너무 다른 두 형사가 은폐된 하나의 진실을 추적하는 통쾌한 수사극. 연출 장인 조남국 감독과 연기 장인 손현주가 흥행과 작품성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것으로 또 한번 기대를 모으고 있다. '언터처블', '복면검사', '빅맨'의 최진원 작가가 집필을 맡아 완성도를 더한다. 지난 5월 촬영을 모두 마쳤고, 후반 작업에 심혈을 기울여 웰메이드 드라마로 안방극장을 찾아간다는 계획이다. 오는 7월 6일 월요일 밤 9시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블러썸스토리, JTBC스튜디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